나만을 위한 추천

TOP
통합검색
검색
  • 통합검색
  • 전자책
  • 연재글
  • 커뮤니티
  • 웹소설
  • 종이책
  • 내서재
  • 보관함
평가보기
정액제서비스
성인소설
대여제서비스
무협/판타지

오늘 밤에도 당신은 1/2

  • 유나리 지음 | 도서출판 가하 펴냄 | 로맨스 | 새 뷰어 전용 도움말
  • 용량 : 459 KB | 2021년 10월 14일 등록 | 조회 82 회
  • 0점 / 0건
    별점주기
구매 3,000원   전자책정가 3,000원  보너스 30P
6,000원   전자책정가 6,000원  보너스 60P
페이스북 트위터
상품 평가

책 소개


“한시준. 나 어젯밤에.”
“……어젯밤에 뭐.”
“너랑 섹스하는 꿈 꿨어.”

성연재단 나세하 이사장의 입맛대로 철저히 키워진 스물셋 나요연. 자신을 버리고 3년 동안 사라졌던 한시준에게 복수하기 위해, 그를 유혹해놓고선 뉴욕으로 도망쳤다.
요연이 일평생 욕망한 것은 성연재단 이사장직과 한시준밖에 없었다. 전부 다 시준에 비하면 하잘것없다.
그러니까 이 모든 건 전부 한시준 잘못이다.
그 천하의 고집불통 개자식 때문이다.

“너 각오해.”
“…….”
“지금부터는 나도 방식을 바꿀 거야.”

갖고 싶은 게 없어 외로움도 모르고 살았던 스물여섯 한시준.
나요연은 모른다. 그가 왜 그녀 앞에서 팔짱을 풀지 않는지. 그가 그녀를 위해 어디까지 했고 무엇을 버렸는지.
그녀를 지키기 위해 떠나 있었던 3년, 그녀의 세계가 넓어지는 것을 견딜 수 없다.
다시는 나요연의 세계에 한시준 이외에 다른 사람이 들어가도록 허락하지 않을 것이다.
다시는.
그 누구도.

손은 잡지만 키스는 하지 않는 관계.
언제든 다정하게 끌어안되 섹스는 하지 않는 관계.
얼핏 보면 자유롭게 선을 넘나드는 것 같지만, 기실 지구에서 가장 엄격한 불문율 아래 뱅글뱅글 제자리만 돌고 있는 두 사람은 도대체 뭐가 문제일까?

작가 소개


- 유나리

취미로는 싫어서 노력껏 열심히 씁니다.

출간작

그거 고백 아니었는데, 악의에 젖다, 좋아하는 드라마, 욕망을 말하는 게임, 황제 해시트, 세 번째 상속인, 목단에 붉은 이슬 맺혔네, 좋아하게 되면 꼭 말해줘 外

리뷰 (0)

상품 평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