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만을 위한 추천

TOP
통합검색
검색
  • 통합검색
  • 전자책
  • 연재글
  • 커뮤니티
  • 웹소설
  • 종이책
  • 내서재
  • 보관함
평가보기
정액제서비스
무협/판타지
성인소설
대여제서비스
무협/판타지

B급 공포게임 속으로 들어간 기분은? 1/3

  • 용호상박 지음 | 마담드디키 펴냄 | 로맨스 | 새 뷰어 전용 도움말
  • 용량 : 1,836 KB | 2020년 07월 31일 등록 | 조회 65 회
  • 0점 / 0건
    별점주기
구매 2,600원   전자책정가 2,600원  보너스 26P
7,800원   전자책정가 7,800원  보너스 78P
페이스북 트위터
상품 평가

책 소개



「공포게임 <죽은 자들의 저택>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투명한 창에는 게임에 대한 설명이 길게 늘어져 있었다.
그녀는 믿기지 않다는 듯 어두컴컴한 복도를 살피며 황망하게 뇌까렸다.
“실화야?”

* * *

피델리스가 눈을 떴을 땐 눈이 휘둥그레질 만큼 아름다운 남성의 품 안이었다.
남성은 눈을 다정하게 휘며 붉은 입술을 열었다.
“바닥에 그냥 눕히기엔 너무 차가워서요.”
“아, 감사-”
미처 말을 내뱉기도 전에 남성의 옆쪽으로 하얀 창이 떴다.
「이름 : 하칸 데클란
특징 : ……. 」
그 뒤에 뜨지 않는 글씨를 바라보며 고개를 갸웃하고 있을 때, 충격적인 단어가 떠올랐다.
「특징 : 사이코패스.」
…예? 뭐라고요?
눈을 깜빡이며 투명한 화면 창과 남성을 번갈아 바라보았다.
그가 부드럽게 웃으며 피델리스의 머리카락을 정돈해주었다.
“제 얼굴에 뭐가 묻었나요?”
사, 사이코패스가 묻은 것 같은데요…….
차마 그렇게 말할 수 없던 피델리스는 열심히 고개를 저었다.

#겁쟁이여주 #하지만 운은 겁나좋지 #강한여주
#여주에게첫눈에반한남주 #사이코패스남주 #다정다감한남주 #하지만다른사람에겐가차없지
#안 무서움 #가벼움 #킬링타임용

리뷰 (0)

상품 평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