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만을 위한 추천

TOP
통합검색
검색
  • 통합검색
  • 전자책
  • 연재글
  • 커뮤니티
  • 웹소설
  • 종이책
  • 내서재
  • 보관함
평가보기
정액제서비스
무협/판타지
성인소설
대여제서비스
무협/판타지

흑린화 (운향각 이야기 3) 1/2

  • 이지환 지음 | 코핀 커뮤니케이션즈 펴냄 | 로맨스 | 새 뷰어 전용 도움말
  • 용량 : 805 KB | 2020년 02월 25일 등록 | 조회 220 회
  • 0점 / 0건
    별점주기
구매 3,600원   전자책정가 3,600원  보너스 36P
7,200원   전자책정가 7,200원  보너스 72P
페이스북 트위터
상품 평가

책 소개


사고로 피붙이를 모두 잃고
하루아침에 오갈 데 없는 신세가 된 정현은
구름 속에 숨은 향기로운 집이라 불리는 기방, 운향각에서
심부름마치 생활로 근근이 버티게 된다.

어느 날, 심한 부상을 입은 강목을 만나게 된다.
정현은 쓰러진 그를 지극정성으로 간호하지만,
그녀에게 돌아온 것은 강목의 모진 소리였다.

첫 만남부터 어긋난 두 사람.

정현은 미운 마음에 다신 강목을 마주하지 않으리라 다짐한다.
하지만 자꾸만 그의 생각을 멈출 수 없는 것은 도무지 그녀가 알 수 없는 것이었다.

“강목, 내 이름이야.”
“그래서요.”
“넌 정현.”

스쳐 지나가듯 소개한 제 이름을 아직 기억할 줄 몰랐다.
남자의 입술에서 나온 이름에,
입을 꾹 닫고 있으리라 결심했던 건 언제고
정현은 그만 배시시 웃고 말았다.

“내가 친구라고 생각한 사람의 이름은, 절대 잊지 않아.”

운향각의 하찮은 심부름마치가 아니라
친구란 말이지.
그의 입으로 나온 말이
마치 농밀한 꿀이 귀를 타고 가슴에 흘러내리는 것 같았다.

리뷰 (0)

상품 평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