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만을 위한 추천

TOP
통합검색
검색
  • 통합검색
  • 전자책
  • 연재글
  • 커뮤니티
  • 웹소설
  • 종이책
  • 내서재
  • 보관함
평가보기
정액제서비스
무협/판타지
성인소설
대여제서비스
무협/판타지
>

사랑 후 愛 신간

  • 일기 지음 | 다향 펴냄 | 로맨스 | 새 뷰어 전용 도움말
  • 용량 : 717 KB | 2019년 12월 03일 등록 | 조회 207 회
  • 10점 / 1건
    별점주기
  • 전자책 정가
    3,500원
  • 전자책 판매가
     3,500원   보너스 35P
페이스북 트위터
상품 평가

책 소개


“왜 이래요!”
“몰라서 묻나?”
무섭도록 집요한 시선에 신경이 마비 된 듯 수인은 차마 고개를 돌릴 수가 없었다. 뜨겁게 파고드는 짙은 눈동자에 피부가 따끔거린다. 하지만 수인은 거침없이 흔들리는 마음을 애써 가라앉혔다.
“취했어요.”
“아니, 멀쩡해.”
알싸한 위스키 향과 함께 다가드는 남자의 숨결이 가슴 떨리게 뜨거웠다. 저도 모르게 고개를 떨어트린 수인이 가늘게 속삭였다.
“놔줘요.”
“싫어.”
귓전에 내려앉는 야릇한 떨림에 순간 오소소 소름이 돋았다. 성큼 다가드는 은헌에게 떠밀려 수인이 흠칫 뒤로 물러섰다. 하지만 좁은 현관엔 더 이상 물러설 공간이 남아 있지 않았다. 단단한 벽과 더 단단한 가슴 사이에 꼼짝없이 갇혀버린 그녀가 가쁜 숨을 내쉬었다.
“은헌 씨.”
볼을 따라 흘러내린 뜨거운 손가락이 그녀의 턱을 들어올렸다.
짙게 가라앉은 그의 눈동자가 태울 듯 그녀를 응시했다.
“당신 때문에 아무 것도 못하겠어. 당신 뭐야? 대체 뭔데 내가 잠도 못 자고 당신 생각을 해야 하지?”
“…….”
“이쯤 되면 당신이 책임 져야 할 것 같지 않아?”
직선으로 돌진하는 적나라한 고백에 수인은 문득 그를 안아주고 싶어졌다. 하지만 마음처럼 쉽게 몸이 움직이질 않았다.

작가 소개


- 일기(최윤정)

리뷰 (0)

상품 평가